순회영사업무 마쳐

208
0
공유하기

11월2일 한인회관에서 순회영사업무를 실시했다. 밴쿠버 총영사관에서 신용주 영사와 직원들이 이날 아침 10시부터 5시까지 여권 접수, 공증 업무 등 각종 민원을 접수했다. 한인회에서는 이재웅 회장을 비롯해 자원봉사자들이 영사 업무를 도왔다. 이날 총 135명의 한인들이 각종 민원을 접수했다